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.
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,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.
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!
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
교회소개

HOME   >   교회소개   >   인사말

게시판 내용
첫 단추의 중요성
작성자 담임 목사 등록일 2020-01-17 22:08:22 조회수 21


첫 단추의 중요성


 인생의 첫 단추를 잘 꿰어야 모든 것이 바로 될 수 있습니다

첫 단추가 잘못 꿰어지면 아무리 다른 것을 잘 해도 모든 것이 삐뚤어지고

제자리를 찾지 못하게 됩니다.

신앙생활에서도 그렇습니다

제가 40년의 목회 생활을 하면서 교인들을 만나본 바로는 첫 단추가 굉장히 중요하다는 것입니다.

처음 신앙생활 할 때 어느 교단에서 시작했는가에 따라 신앙의 칼라가 달라집니다

또한 처음 신앙생활 할 때 어느 목사님을 만났는가도 신앙생활에 크게 좌우됩니다.

아무리 명품의 옷을 사 입어도 처음 단추를 잘못 맞추면 모든 것이 다 어그러질 것입니다

아무리 명품의 비싼 옷을 입었어도 사람이 좀 부족하게 보일 것입니다

신앙생활도 그렇습니다

처음 단추를 잘못 꿰면 신앙생활을 오래해도 변하지 않는 잘못된 습성이 있습니다

바뀌지 않는 영적 고집도 있습니다

그래서 신앙이 더 발전하지 못하는 안타까움을 보게 됩니다

이제라도 우리 첫 단추를 다시 잘 꿰어야 합니다

늦지 않았습니다.

그렇다면 2020년 우리가 꿰어야 할 첫 단추는 무엇일까요

하나님입니다. 말씀입니다

아무리 다른 것을 잘 갖추어도 하나님(말씀)과 함께 출발하지 않는 인생은 성공할 수 없습니다

제자리를 찾지 못하기에 방황하며 삐뚤게 살게 되어 있습니다

그래서 성경은 하나님이 알파와 오메가요 처음과 나중이요 시작과 끝이라고 했습니다

(22:13). 

하나님과 함께 시작해야 그 끝이 아름답다는 뜻입니다

하나님과 함께 가야 막힌 길이 열리고, 새 능력의 역사들이 일어나게 됩니다

그러므로 우리는 반드시 주님과 함께 첫 단추를 시작해야 합니다

그리고 그분이 주시는 능력으로 나머지 단추를 맞추어 가야 합니다


또한 2020년 중앙 침례교회의 실천사항인 

하나님 앞에서 내가 받을 상이 무엇인가를 인식하면서 살아간다면 

반드시 반듯한 신앙인으로 년 말을 맞이하게 될 것입니다


  하나님(말씀)과 함께 시작하기 위해서 2월 첫째 주부터 성경 공부가 시작됩니다

이번에는 두 반이 시작되는데 목요반은 커피브레이크 사사기입니다

사사시대는 영적으로 참으로 어두운 때입니다

이 시대를 읽을 수 있으면 지금의 시대를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지혜가 떠오르게 될 것입니다

꼭 참석 부탁드립니다.


그리고 주일반말씀의 삶입니다

구약을 중심으로 배우려고 합니다

구약 말씀의 뼈대를 세우는 것입니다

이미 배우신 분들도 있겠지만 다시 배워도 괜찮습니다

제가 앵무새처럼 똑같이 반복하지 않기 때문에 다시 들어도 새로울 것입니다

또한 한 번도 들어보지 못했거나. 성경에 대한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꼭 참석 부탁드립니다

이 말씀의 삶을 마쳐야 성경 을 읽고 설교를 듣는 즐거움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

꼭 참석 부탁드립니다

시간이 되시는 분들은 목요반과 주일 반 둘 다 해도 무방합니다.

성도님의 참석을 기다리겠습니다.

2020년에는 하나님, 즉 말씀으로 첫 단추를 꿰어나가는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

감사합니다.



facebook tweeter line
게시판
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
305밝은 사람담임 목사2021.10.102
304열심 있는 신앙인 담임 목사2021.10.033
303아침 산책길 단상담임 목사2021.09.263
302주님께 더 가까이담임 목사2021.09.214
301알파와 오메가담임 목사2021.09.054
300꾸준한 경각심담임 목사2021.08.089
299닮아 감담임 목사2021.08.089
298코로나 바이러스(2)담임 목사2020.03.14114
297복음은 복음이어야 합니다담임 목사2020.02.2935
296코로나 바이러스(Corona Virus)담임 목사2020.02.0834
295교회, 보수(우)인가? 진보(좌)인가?담임 목사2020.02.0520
294설날의 회복담임 목사2020.01.2515
>> 첫 단추의 중요성담임 목사2020.01.1721
292가수 송가인 열풍담임 목사2020.01.1717
291시온을 기억 합시다담임 목사2019.12.2823